초고도근시는 어떤 시력교정술을 받아야 할까?


초고도근시는 어떤 시력교정술을 받아야 할까?



흔히 시력교정술이라 하면 각막을 절삭해 시력을 교정하는 라식, 라섹을 떠올린다. 하지만 시력이 많이 나쁜 고도근시, 초고도근시의 경우에는 각막을 절삭하는 라식, 라섹은 불가능할 수 있으며 안내렌즈삽입술을 권하는 경우가 많다.

초고도근시 환자에게 안내렌즈삽입술(ICL)을 권하는 이유는 ‘안전성’ 때문이다. 시력이 나쁜 만큼 각막을 절삭해야 하는 양도 많아지고, 그로 인해 잔여각막이 적게 남아 부작용이 생길 수 있어 초고도근시의 경우 각막을 깎아 시력을 교정하는 라식, 라섹은 불가능할 수 있다.

그렇다면 초고도근시는 안내렌즈삽입술만 가능한 것일까? 그 대안 중 하나로 2day라섹도 초고도근시 환자들에게 주목받고 있다.

이오스안과 오정우 원장은 “2day라섹은 일반라섹과 비교시 빠른 시력 회복, 굴절 안정성, 높은 시력의 질로 인해 초고도근시에 적합한 시력교정술이 될 수 있다. 초고도근시의 경우 2day라섹 시술시 엑스트라를 추가로 시행하면 수술 후 나타날 수 있는 각막확장증이나 근시 퇴행과 같은 부작용을 줄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안내렌즈삽입술과 비교시 시력의 질은 안내렌즈삽입술이 더 우수하므로 수술 결과에 중점을 둘 부분을 생각하고 수술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때문에 초고도근시는 병원을 선택할 때 2day라섹과 안내렌즈삽입술을 함께 병행하는 안과에서 정밀검사를 통해 올바른 수술 방법을 선택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원문보기 : http://www.mdtoday.co.kr/mdtoday/index.html?no=394225

예약 전화상담 카톡문의 비용문의